애플 와치용 ‘앱’ 개발 도구 나왔다

 

애플 와치용 앱을 만들 수 있는 소프트웨어 개발 도구(SDK)가 나왔다. 11월 18일 애플은 해당 SDK인 와치킷(WatchKit)을 배포한다고 발표한 것. 개발자는 이를 사용해 내년 봄에 정식 출시할 것으로 예상되는 애플의 첫 번째 웨어러블 기기인 애플 와치용 앱 개발을 먼저 시작할 수 있는 것.

애플 월드와이드 마케팅 수석 부사장 필립 쉴러(Philip Schiller)는 “애플 와치는 우리가 만든 제품 중 가장 개인적인 기기이며, 와치킷은 손목에 차는 애플 와치의 새로운 경험을 만드는 데 필요한 도구를 제공한다”고 말했다.

 

AplWatch-Hero-Tumble-PRINT

 

개발자는 애플 와치 환경에 맞춰 앱을 디자인하고, 한눈에 보기, 동작 알림 등의 기능을 만들며, 포스 터치(Force Touch), 디지털 크라운, 탭틱 엔진(Taptic Engine) 등과 같은 신기술을 사용해 작업할 수 있게 된다. 집에서 나간 뒤 조명을 끄거나, 공항에서 상세 항공 정보를 확인하고 기차나 버스가 지연될 때 교통수단을 변경하는 등 손목에서 바로 행동을 옮기거나 응답할 수 있는 알림을 만들 수 있다. 또한, 최신 뉴스, 스포츠 경기 득점 등 사용자의 관심 정보를 한눈에 보기를 통해 빠르게 전달할 수 있게 된다.

애플 와치는 2010년 아이패드 출시 후 4년 만에 새롭게 내놓은 제품이다. 이미 여러 기업이 웨어러블 시장에 출사표를 던지고 제품을 내놓은 바 있지만, 소비자의 마음을 사로잡지 못했다. 이런 상황에서 아이폰과 아이패드로 스마트 시대를 만들어 낸 애플의 웨어러블 시장 진출은 주목을 받을 수밖에 없을 터. 애플 와치는 어떤 제품인지? 과연 어떤 결과를 만들어 낼지 궁금하다.

iOS 개발자 프로그램 회원은 developer.apple.com/watchkit에서 와치킷을 포함한 iOS 8.2 SDK 베타를 즉시 사용할 수 있다. 프로그래밍 가이드, 휴먼 인터페이스 가이드라인, 템플릿 등을 포함한다.

애플 와치는 아이폰 5 이상에서 쓸 수 있으며, 가격은 349달러부터 시작된다.

 

- 모바일로 편하게 소식받기 -






Comments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You may also lik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