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PC 판매량 4위 넘보는 애플

 

IDC가 1월 12일(현지시각) 2014년 4분기 전 세계 PC 출하량 자료를 발표했다. 3분기처럼 1~5위 업체는 4분기에도 출하량을 늘렸다. 가장 눈에 띄는 건 역시 애플이다. 3분기 처음 글로벌 5위에 이름을 올렸는데, 이젠 4위인 에이서 뒤를 바짝 쫓고 있다. 이런 추세라면 다음 분기엔 4위로 올라설지도 모른다.

 

DSC_7925

 

2014년 4분기 전체 PC시장 출하량은 8077만 대로 2013년 4분기의 8277만 대보다 2.4% 줄었다. IDC의 예측치인 -4.8%보다 덜 감소하긴 했지만, 3분기에 이어 여전히 감소세를 면하지 못하고 있다. 1~5위까지는 출하량을 늘렸지만, 그외 기타 업체의 감소량이 20.7%나 되면서 마이너스를 기록하게 됐다.

1위는 레노버다. 1604만 대의 PC를 출하했다. 2013년 4분기보다 4.9% 늘어난 수치다. 2위는 HP는 1588만 대로 15.1% 증가했다. 3위 델은 1087만 대, 4위 에이서는 622만대를 기록했다. 각각 8.5%, 3.2% 상승했다.

눈여겨볼 업체는 애플이다. 전 세계 PC 출하량은 575만 대로 2013년 4분기보다 18.9%나 성장했다. 5개 업체 중 가장 높다. 애플은 지난 3분기에 처음 IDC 조사에서 5위에 이름을 올렸다. 그리고 이번 4분기에선 4위와의 격차가 50만 대 가량밖에 나지 않는다. 이런 추세라면 다음 분기에선 4위도 노려봄 직하다.

애플의 4분기 맥 판매량 상승에는 새로 출시된 아이폰 6와 6 플러스가 꽤 영향을 끼친 것으로 보인다. 맥 운영체제인 요세미티 정식 버전 발표로 아이폰과의 연속성은 한층 강화됐다. 아이폰 사용자라면, 윈도우 노트북보다 맥이 훨씬 더 메리트가 있는 셈. 여러 기기의 공존을 모색하는 애플의 전략이 맥 판매량 증가로 이어지고 있는 셈.

 

idc02

 

미국 내 PC 출하량은 글로벌 순위가 다소 다르다. 1위는 531만 대의 HP다. 성장률은 26.2%다. 2위는 41만 대의 델이다. 3위는 애플이다. 224만 대를 출하했다. 1~3위 모두 미국 업체다.

글로벌 1위였던 레노버는 4위다. 출하량은 179만 대가량이다. 5위 도시바는 18.5% 하락한 114만 대를 출하했다.

 

idc01

 




Comments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You may also lik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