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플릭스와 통신사의 망 이용대가 갈등, 무엇이 문제일까요?

넷플릭스가 지난 6월 법원에서 내린 ‘채무부존재 확인의 소’에 대해 항소했습니다. 통신사에 빚 친 게 없다는 판결을 받고자 했는데, 법원이 기각, 각하를 했습니다. 여기서 채무는 망 사용에 대한 대가인데, 그걸 법원이 판단할 근거가 없다고 판결을 내린 겁니다. 사실상 SK브로드밴드가 이겼다고 보도들이 나왔지만 그렇게 단편적으로 볼 문제는 아닙니다.

다소 재미없는 이야기지만 인터넷 이용자로서, 네트워크 글로벌 시민으로서, IT강국의 국민으로서 생각해봐야 할 문제이고, 한번쯤 각자 판단을 해볼 필요도 있는 이야기입니다. 여러분과 꼭 같이 한번 이야기 나눠보고 싶어서 즐거운 주말에 조금은 무거운 이야기 꺼내 봤습니다.

파이널컷프로를 버리고, 다빈치 리졸브로 이주

영상 제작에 있어 가장 귀찮은 작업이라면 저는 컷편집을 꼽겠습니다. 촬영된 풋티지르 자르고, 붙이는 컷편집은 번거로울 뿐만 아니라 여간 지루한 작업이 아닙니다. 개인적으로 영상을 만드는 과정 자체를 좋아함에도 컷편집만 들어가면 밍기적 거리기 일쑤입니다.

Continue reading “파이널컷프로를 버리고, 다빈치 리졸브로 이주”

[WWDC21리뷰] ②iPadOS15, 컴퓨터로서의 아이패드

WWDC21 두 번째 이야기는 아이패드입니다. iPadOS는 분명 그 특징이 있지만 얼마 전까지는 아이폰의 iOS에 더 의존도가 높았고, 이제는 아이폰보다 맥을 보조하는 또 다른 컴퓨터로서의 역할이 더 커지고 있습니다. 아마도 iOS에서 iPadOS로 분리된 가장 큰 이유겠지요.

Continue reading “[WWDC21리뷰] ②iPadOS15, 컴퓨터로서의 아이패드”

[WWDC21] ②아이패드와 맥OS, 닮아가는 것 넘어 더 끈끈하게 연결

아이패드의 운영체제가 iOS에서 iPadOS로 분리된 지도 이제 딱 2년이 됐다. 맥OS는 지난해 빅 서를 계기로 아이패드의 환경을 더 끌어안기 시작했다. 맥과 아이패드는 각자의 특성은 명확하지만 기능적인 부분, 그리고 콘텐츠와 서비스를 다루는 연결성에 대해서는 더 긴밀해졌다.

Continue reading “[WWDC21] ②아이패드와 맥OS, 닮아가는 것 넘어 더 끈끈하게 연결”

사람 뒤에 텍스트 넣기 – 다빈치 리졸브 17 신기능 Magic Mask로 조금 더 간편하게

영상에서 사람 뒤에 텍스트를 넣는 방법입니다. 마스크 기능을 사용하면 만들 수 있는데요. 일일이 누끼 작업을 해줘야 하는데, 다빈치 리졸브의 Magic Mask 기능을 사용하면 조금 더 수월하게 구현할 수 있습니다.

Continue reading “사람 뒤에 텍스트 넣기 – 다빈치 리졸브 17 신기능 Magic Mask로 조금 더 간편하게”